상단여백
HOME 엔터테인먼트 방송
중국‘예비스타’70명 한류본고장에 왔다.위에화, TOP미디어, J NATION 등 대형기획사 10곳 내일(29일) 워커힐호텔서 오디션
박귀웅 기자 | 승인 2019.01.28 11:51
오디션에 참가하는 중국 예비스타들

중국각지에서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어린이 모델ㆍ연기ㆍ가수지망생 등 70명의

‘예비스타’ 들이 한류의 본고장을 찾았다.이들은 내일(29일) 워커힐호텔에서 위에화 엔터ㆍTOP미디어ㆍ J NATION 등 10개 국내 대형기획사 오디션에 참가한다.

중국의 ‘예비스타’이외에도 한국에서 선발된 어린이 50명도 참가, 한ㆍ중어린이 120명이 함께하는 대형 오디션이 펼쳐진다.

이번행사는 한스타미디어(대표 박정철)와 국제모델협회(회장 안병찬)가 주최하고 키즈전문엔터 레인보우컴퍼니(대표 김태범)와 중국 전역에 1200여개의 유아ㆍ키즈 주니어 예술교육기관 가맹점을 운영하는 STKT(대표 윤향란)가 후원한다.

이밖에도 세계적인 패션키즈 잡지 밀크와 SDT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 숲이 참여 한다.

또 중국 예술기관의 간부 및 직원들의 교육과 연수를 담당하는 ‘ST연수원’도 함께 한다.

한류의 본고장을 찾는 중국의 미래우상은 29일 오후 5시부터는 워커힐호텔에서 레드카펫 행사와 화려한 패션쇼를 펼친다. 이와 함께 한국과 중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리치걸(키즈걸그룹)과 리소(키즈보이그룹)의 공연도 이어진다.

이번행사를 후원하고 있는 레인보우 컴퍼니 김태범 대표는 “사드사태이후 처음으로 중국의 예비연예인 70명이 한꺼번에 한국을 찾았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스타미디어와 국제모델협회, 레인보우컴퍼니, 중국의 STKT는 오는 7월 제주도에서 중국의 예비스타 1000여명이 참가하는 대형오디션을 열기로 합의 했다.

 

kwiung7@gmail.com

<저작권자 © 한스타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정발산로 24, 623호 (장항동, 웨스턴타워 3) 한스타미디어  |  대표전화 : 070-4237-3210  |  팩스 : 0505-300-9490
등록번호 : 경기, 아51788  |  등록일 : 2013.08.14  |  발행인 : 박정철  |  편집인 : 안용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용철
Copyright © 2019 한스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