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테인먼트 방송 포토뉴스
중국 매체, 송중기-송혜교 임신설 또 제기송혜교, 16일 상하이 화장품 행사 참여... 중국 팬 "살 쪄 보이는 것... 좀 놔둬라"
박귀웅 기자 | 승인 2018.05.20 12:36
중국 언론의 무한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는 송중기와 송혜교 부부가 중국발 임신설에 또다시 휩싸였다. (봉황망코리아)
16일 배우 송혜교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행사에서 변함없는 미모를 뽐냈다. (봉황망코리아)

[한스타=박귀웅 기자] 중국 언론의 무한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송중기와 송혜교 부부가 중국발 임신설에 또다시 휩싸였다.

지난 16일 송혜교가 상하이에서 열린 화장품 브랜드 행사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공식석상에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송혜교는 뚜렷한 이목구비와 잡티 없는 피부를 자랑하며 여전한 미모를 뽐냈다.

18일 봉황망코리아는 일부 중국 연예 매체들이 해당 사진을 게재하며 송혜교가 임신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성 기사를 일제히 보도했다고 전했다. 평소보다 송혜교가 살쪄 보였기 때문.

그간 중국 매체는 두 사람의 임신설을 여러 차례 보도하며 현지 누리꾼에게 많은 뭇매를 받은 바 있다. 이번에도 중국 팬들이 나섰다. 많은 중국 팬들은 "옷이 하얀색이라서 살쪄 보이는 것이 아닐까", "때 되면 소식을 알려주겠지", "좀 놔둬라", "송중기가 행복하게 해줘서 살찐 거겠지", "조만간 좋은 소식 전해주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송중기와 송혜교는 KBS2 '태양의 후예'를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 지난해 10월 31일 백년가약을 맺었다.

kwiung7@gmail.com

<저작권자 © 한스타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정발산로 24, 623호 (장항동, 웨스턴타워 3) 한스타미디어  |  대표전화 : 070-4237-3210  |  팩스 : 0505-300-9490
등록번호 : 경기, 아51788  |  등록일 : 2013.08.14  |  발행인 : 박정철  |  편집인 : 안용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용철
Copyright © 2018 한스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