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테인먼트 국내 스포츠 포토뉴스
여자 컬링 '카리스마' 김은정, '이렇게 예쁠 수가...!!'
박귀웅 기자 | 승인 2018.02.21 09:47
여자컬링 주장 김은정 선수의 안경 벗은 모습. (온라인커뮤니티 캡처)
영국과 경기때의 김은정. (KBS중계화면 캡처)

[한스타=박귀웅 기자] 평창 동계올림픽 최고의 스타 여자 컬링 팀 주장 김은정이 안경을 벗었다.

국민일보는 20일 카리스마 넘치는 외모 뒤에 숨어 있던 김은정 선수의 평상시 순수한 모습을 인용, 보도했다.

김은정이 맡은 역할은 주장에 해당하는 ‘스킵’. 이 역할은 가장 중요할 수 있는 마지막 스톤을 투구하고 경기 전반의 내용에 대해 지시를 내리는 위치다. 여자 컬링팀 경기 중 자주 들리는 소리는 김은정의 “기다려”, “가야돼” 등 그가 크게 외치는 소리다.

김은정은 늘 진지한 표정으로 경기에 임하는 것이 특징이다. 때문에 팬들은 그에게 ‘엄근진(엄격·근엄·진지)’이란 별명을 붙여주었다. 김은정의 트레이드마크는 ‘엄근진’한 표정 위로 보이는 안경이다. 팬들이 그를 ‘안경 선배’라고도 부르는 이유다.

최근 한 인터넷 게시판에 김은정 선수가 안경을 벗은 일상 사진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게시된 사진 속에는 김은정 선수가 과거 인터뷰 할 때의 모습과 활짝 웃는 사진을 볼 수 있다. 게시된 사진이 항상 냉정함과 날카로운 눈빛으로 경기에 임하는 김은정 선수와 비교돼 팬들의 관심을 받았다.

한국 컬링 대표팀은 예선전적 6승 1패로 단독 1위를 유지했고, 남은 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4강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했다. 

kwiung7@gmail.com

<저작권자 © 한스타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정발산로 24, 623호 (장항동, 웨스턴타워 3) 한스타미디어  |  대표전화 : 070-4237-3210  |  팩스 : 0505-300-9490
등록번호 : 경기, 아51788  |  등록일 : 2013.08.14  |  발행인 : 박정철  |  편집인 : 안용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용철
Copyright © 2018 한스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