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테인먼트 연예인 야구 포토뉴스
[연예인야구] 라바, B조 1위 이기스 잡고 결승행6강전선 공놀이야 따돌려...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 18일 조마조마와 결승전
서기찬 기자 | 승인 2017.09.12 09:14
'한스타 연예인 야구 파이팅!' 라바(왼쪽)와 이기스가 지난 11일 고양시 훼릭스야구장에서 열린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대회 준결승전(라바가 9-3 승리)을 마치고 함께 파이팅을 외쳤다. (한스타)
'쫄깃쫄깃한 승부' 라바(왼쪽)와 공놀이야가 지난 11일 고양시 훼릭스야구장에서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대회 6강전(라바가 7-5 승리)을 마친 뒤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한스타)

[한스타=서기찬 기자] A조 3위 라바(감독: 박충수)가 B조 1위 이기스(감독: 박재정)를 꺾고 결승전에 진출했다. 디펜딩 챔프 라바는 18일 조마조마(감독: 강성진)와 우승을 놓고 다툰다.

라바는 지난 11일 고양시 훼릭스야구장에서 열린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대회 공놀이야(감독: 최용준)와 6강전(7-5)과 이기스와 준결승전(9-3) 등 더블헤더를 모두 승리로 장식하고 결승에 진출, 대회사상 첫 2연패를 노리게 됐다. 통산 세 번째 우승 도전.

라바와 이기스의 준결승전은 초반엔 팽팽한 투수전을 연출했다. 라바의 선발 투수는 그룹 시나위 드러머 출신 신동현, 이에 맞서는 이기스의 선발은 정규리그 투수 2관왕(다승왕, 방어율왕) 배우 김경회. 3회까지 라바가 2-0으로 근소하게 앞섰다.

승부의 추는 4회 갈렸다. 라바의 4회초 공격, 1사 1, 3루의 찬스서 9번타자 최우석(비연예인)이 이기스의 투수 김경회의 공을 담장밖으로 넘기는 3점 홈런을 날렸다. 기세가 오른 라바는 5-0으로 앞선 5회초, 예능작가 곽상원의 굳히기 투런 등 4점을 추가하며 9-0으로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이기스는 라바 신동현의 구위에 눌려 5회까지 3안타 무실점의 빈공을 보였으나 6회말 신동현이 교체된후 3점을 만회하며 영패를 모면하는데 만족했다.

한편, 라바는 이기스와의 준결승전에 앞서 공놀이야와 가진 6강전에서 7-5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라바는 4-5로 뒤지던 4회초 2사 만루 찬스서 공놀이야 유격수의 결정적인 실수로 3점을 얻으며 경기를 뒤짚었다. 

통산 세 번째 우승을 노리는 라바와 조마조마의 결승전은 오는 18일 오후 7시에 열린다. 결승전 직후에는 폐막식이 열릴 예정.

제9회 텐아시아-한스타 연예인 야구대회는 한경 텐아시아와 한스타미디어가 공동주최하고 고양시야구소프트볼협회, 투바엔터테인먼트, 넥스트스토리(주), (주)탑엔드, 하이병원, 플렉스파워, 게임원이 공동 후원한다.

 

kcsuh63@naver.com

<저작권자 © 한스타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기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 25길 3-6 엔씨씨빌딩 2층 한스타미디어  |  대표전화 : 070-4258-9490  |  팩스 : 0505-300-9490
등록번호 : 서울 아 02776  |  등록일 : 2013.08.14  |  발행인 : 박정철  |  편집인 : 안용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용철
Copyright © 2017 한스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